내가 얼마나 행복한지 잠시 잊고 있었나봐

 

조그만 외로움에 가려 숨겨져 있던 행복을 몰라봤나봐

 

바보같이…

 

행복한 가운데 특별한 행복이 찾아온대

 

헌데 내게 행운이 온다 해도 나 잡을 수 없을 것같아…

 

나약하고 초라해져버린 나이기에…


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- BY  wony
Posted by wony

댓글을 달아 주세요